이철우 도지사, 시군 부단체장 긴급회의 개최

산불예방에 최선을 다해 줄 것 을 강력히 당부했다.

2023-03-06 오후 5:20:34

경북도는 연일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인해 대형 산불이 발생할 우려가 커짐에 따라, 선제적 산불 예방과 초동진화 태세 점검을 위해 6일 시군 부단체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철우 도지사 주재로 영상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효과적인 산불 대응과 피해 최소화를 목표로 부단체장이 산불방지 활동을 직접 챙길 것을 당부하고 특히, 청명, 한식식목일을 앞두고 성묘·등산객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봄철 산불대응 추진대책을 점검했다.

 

경북도에 따르면 36일 기준 34건의 산불이 발생해 192ha의 산림이 피해를 보았고 이중 14(38%)이 쓰레기 소각, 입산자 실화 등으로 발생했다.

 

산불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계도단속을 강화하는 한편, 가해자를 반드시 검거해* 법에 따라 엄중 처벌함으로써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는 방안도 함께 논의했다.

 



* `22년 자택에서 토치로 불을 질러 강릉과 동해 일대에 대형산불을 낸 A징역 12

`94~`11년까지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총 96회 산불을 낸 B징역 10+ 42천만원 배상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계속되는 건조한 날씨와 강풍, 코로나19 완화로 입산객 증가 등 산불위험이 최고조에 달하고 있어 한 순간도 긴장의 끈을 늦출 수 없는 상황이라며 도민 모두가 힘든 시기에 산불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산불예방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강력히 당부했다.

 

권대근 기자 (abcseoul@naver.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