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교육지원청, 따뜻한 작은 학교로 가는 길 ‘작은 학교 자유학구제’ 확대 운영

2023-03-06 오후 5:29:40



문경 작은 학교의 다채로운 교육과정 운영이 학부모의 시선을 끌고 있다.

 

문경교육지원청(교육장 김현오)은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학교 선택권 확대를 위해 따뜻한 작은 학교로 가는 길인 작은 학교 자유학구제를 확대 운영하고 있다.

 

작은 학교 자유학구제는 작은 학교 학구를 큰 학교 학구까지 확대 지정해 큰 학교  주소 이전 없이 작은 학교로 일방향 전입이 가능하도록 학교 선택권을 주는 제도로 전국 최초로 경상북도교육청에서 시행하고 있는 제도이다.

 

문경의 작은 학교 자유학구제 운영 학교는 총 9개교(영순초, 신기초, 점촌북초, 호계초, 동성초, 산북초, 산양초, 당포초, 농암초)2023학년도 21명의 학생이 유입되어 2019학년도 4명으로 시작된 이래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김현오 교육장은  "문경의 작은 학교들은 다채로운 교육프로그램과 특색있는 특기 적성 교육을 통해 학부모와 학생들의 교육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으며 교육지원청에서도 작은 학교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 이라고 밝혔다.

 

 

권대근 기자 (abcseoul@naver.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