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랑교육원, 학생회 임원 대상‘새화랑과정’수련 시작

2023-05-12 오후 5:47:15

화랑교육원(원장 박종원)58일부터 10일까지 23일 과정으로 도내 각 중학교 학생회 임원을 대상으로 새화랑과정 1수련활동을 진행 중이다.

 

 

이번 2023 새화랑과정의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화랑의 얼을 계승해 따뜻한 품성과 꿈을 지닌 미래 지도자 새화랑을 육성한다는 교육지표 아래 코로나19로 움츠러들었던 수련 활동을 다시 활기차게 펼치며 재도약하고자 하는 화랑교육원의 큰 포부가 드러난다.

 

첫째 날, 만남의 날에는 화랑의 풍류와 마주하다라는 슬로건을 건 <모둠북 연주>를 시작으로 각기 다른 학교에서 모인 학생대표들이 하나 되어 <화랑 공동체>, <국궁 체험>을 진행하였다.

 

또한, ‘화랑의 기개를 펼치다라는 슬로건으로 월정교, 계림숲, 첨성대에서 <화랑 퍼레이드>를 진행하여 어버이날을 맞아 가족 나들이를 나온 시민들과 경주를 여행하는 외국인들에게 호응과 응원의 박수를 받았다.

 

둘째 날 화합의 날에는 호연지기 기상을 품다라는 슬로건을 걸고 이른 아침 <요가수련>을 마친 후 <남산탐방>을 하며 화랑도의 호연지기를 6시간 동안 몸소 체험하였으며, 이어 바이올리니스트 노윤지의 <Por Una Cabeza> 의 아름다운 바이올린 연주를 시작으로 비발디 연구소 이창현 소장의 리더십 강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신라 화랑의 덕목인 세속오계를 바탕으로 한 <새화랑 다짐의식>을 진행, 학생 지도자들에게 지역사랑, 노인공경, 효도, 자연사랑, 참다운 우정이라는 가치를 되새기고자 한다.

 

수련 마지막 결실의 날에는 첫째날 배운 모둠북 연주를 바탕으로 <모둠북 발표회>와 자신의 미래를 생각해 보는 <사명 서약서> 작성을 끝으로 수련 활동이 마무리된다.

 

박종원 원장은 올바른 인성 함양과 꾸준한 자기계발 노력을 통해 시대의 흐름을 읽고 미래 사회를 선도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 국가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훌륭한 인재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권대근 기자 (abcseoul@naver.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